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오피니언 > 기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택촌놈의 종목분석] OCI(010060)
 
화성신문 기사입력 :  2021/03/08 [09:0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오영 (주)평택촌놈 대표     ©화성신문

시장의 흐름이 어제와 오늘이 다르고 오전과 오후가 다른 날이 많다. 예측하기 어렵다는 것이다. 하지만, 크게 보면 박스권에서 움직이기 때문에 크게 걱정할 정도의 흐름은 아니라는 생각이다. 이런 흐름을 예상할 수 있다면 투자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지만 어려운 일이다. 시장의 흐름이나 종목의 흐름을 예측하는 것은 상당히 어려운 일이다. 종목은 그래도 낫지만 시장은 매우 복합적인 판단을 해야 한다는 생각이다. 

 

하지만, 예측하지 못 한다면 제대로 대응하기는 어렵다. 그렇기 때문에 끊임없이 예측을 해야하고 그에 맞게 대응해야 한다는 생각이다. 현 정부들어 꾸준히 추진했던 사업이 친환경 분야가 아닌가 생각한다. 그래서 오늘은 대표적인 종목 중의 하나인 OCI에 대해 살펴볼까한다. 태양광 관련주로 과거 엄청난 흐름을 보였던 종목이기도하다. 주식투자를 오래했던 투자자들이라면 동양제철화학으로 기억할 것이다.

 

OCI의 시작은 1959년으로 동양화학이 설립되면서다. 초기에는 주로 소다회를 생산하는 기업이었다. 그리고 이후 다양한 제품들을 생산하면서 종합 화학회사로 성장했다. 그러면서 태양광 사업으로까지 분야를 확장하고 2008년부터 폴리실리콘을 생산하면서 현재의 모습을 갖췄다. 현재의 상호는 2009년부터 사용하기 시작했으며 당시, 태양광 분야의 흐름이 좋아지면서 기업의 흐름도 좋았었던 모습이었다.

 

하지만, 타 기업 등과의 경쟁으로 인해 좋은 흐름을 이어가지 못 하는 모습이다. 태양광 분야의 과잉 생산과 수요 감소로 인해 어려움을 겪었다. 다행히 최근 몇 년 간 최악의 흐름은 벗어난 모습이지만 좋은 흐름은 아니다. 다만, 어느 정도의 흐름은 유지하기 때문에 기술적 흐름을 보고 적당히 대응하면 되는 정도의 종목으로 기억하자. 그리고 최근의 흐름처럼 가격 메리트가 발생했을 때에는 한 번 정도 크게 움직이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크게 조정 받았을 때 접근하면 좋을 것이다. 

 

www.502.co.kr 한글주소:평택촌놈, 502in@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