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87.8% “청탁금지법 지지”…88.1% “사회에 긍정 영향”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9.29 16:53

우리 국민의 87.8%는 청탁금지법을 지지하고, 88.1%는 청탁금지법 시행이 우리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것으로 응답했다.

 

또한 일반 국민의 89.8%는 청탁금지법상 부정청탁 대상직무에 장학생 선발, 학위 수여, 논문심사 등의 업무를 추가할 필요가 있다고 밝혀졌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청탁금지법 시행 4년을 맞아 국민과 공직자 등을 대상으로 청탁금지법 인식도와 청탁금지법 위반행위 신고·처리 현황을 조사해 결과를 발표했다.

 

▲ 국민권익위원회     ©

청탁금지법 인식도 조사는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올해 812일부터 28일까지 일반국민, 영향업종 종사자, 공무원 등 총 2070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먼저 청탁금지법을 지지한다는 응답률은 국민 87.8%, 공무원 96.0%, 공직유관단체 임직원 96.5%, 교원 92.8% 순이었고, 언론사 임직원(79.5%)과 영향업종 종사자(70.3%)의 평가도 전년에 비해 각각 8.7%p, 8.2%p이상 상승했다.

 

또한 조사대상자의 다수는 청탁금지법 시행이 우리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있으며 부조리 관행이나 부패문제 개선에 도움을 준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청탁금지법의 사회적 영향과 관련한 조사결과를 살펴보면 국민 89.4%, 공무원 96.6%, 공직유관단체 임직원 95.5%, 교원 93.8%, 언론사 임직원 86.7%가 법 시행이 정상적인 사회생활·업무수행에 지장을 주지 않는다고 답했다.

 

아울러 공무원, 교원 등 청탁금지법 적용대상자 집단의 다수가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인맥을 통한 부탁·요청이나 직무관련자와의 식사·선물·경조사비가 감소했다고 응답하는 등 청탁금지법 시행에 따른 부패예방 체감효과가 있는 것으로 평가했다.

 

청탁금지법 시행 이후 각자내기에 대한 인식도 긍정적으로 변화해 모든 집단에서 각자내기가 편해졌다는 응답이 전년대비 증가했다.

 

특히 청탁금지법 상 부정청탁 대상직무 추가에 대해 일반국민의 89.8%, 공직자등의 민간부문에 대한 부정청탁 금지규정 신설에 대해 일반국민의 87.8%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한편 각급 기관의 신고·처리 현황을 살펴보면, 20169월 청탁금지법 시행 이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각급 공공기관으로 접수된 위반신고는 총 9877건이었다.

 

유형별로는 부정청탁 6492(65.7%), 금품 등 수수 3071(31.1%), 외부강의 등(초과사례금) 314(3.2%)인 것으로 나타났다.

 

법 시행 후 연도별 신고 건수는 2016928~ 20171568건에서 20184386건으로 크게 증가했다가 지난해 3020, 올해 상반기 903건으로 감소하는 추세다.

 

위반행위 유형은 2018년 이후 공공기관 채용비리 특별점검이 실시되면서 부정청탁신고가 크게 증가했고, 올해 상반기에도 총 신고 건수의 70%(629)에 달하는 등 대다수를 차지했다. 금품 등 수수 신고건수는 법 시행 초기에 비교적 많았으나 이후 지속적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각급 기관의 신고·처리의 경우 지금까지 1628명에 대해 수사의뢰나 과태료·징계부가금 부과 등 제재 절차를 진행했고, 이중 846명은 청탁금지법을 위반한 것으로 판단되어 실제 형사처벌 및 과태료·징계부가금 등 제재가 이루어졌다.

 

다만 일부 기관에서는 금품 등 수수자에 대해서만 과태료를 부과하고 제공자에 대해서는 부과하지 않은 경우, 양벌규정을 적용하지 않아 소속 법인은 제재하지 않고 금품 등을 제공한 종업원만 제재한 경우 등 시정이 필요한 부적절 처리 사례도 확인됐다.

 

이에 따라 권익위는 각 기관이 청탁금지법 신고사건의 조치 결과를 유형화해 보다 적극적으로 공개하고, 부적절 처리 사례에 대한 시정 조치를 이행했는지 여부를 부패방지 시책평가에 지표로 반영해 각급기관이 내실 있게 제도 운영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신고사건을 부적절하게 처리한 기관은 하반기 중 현지점검을 실시해 개선을 요청하고 청탁방지담당관 설명회 등을 통해 부적절 신고·처리 사례와 신고처리 시 주의사항 등을 전달하는 등 위반행위를 엄정히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은 이번 인식도 조사에서도 청탁금지법에 대한 국민의 지지가 여전히 높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면서 청탁금지법 규범력 강화를 위해 각급 기관이 청탁금지법 위반신고를 엄격히 처리하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장학생·견습생 선발 및 학위수여·논문심사 등의 업무를 부정청탁 대상직무에 추가하는 등 법령 보완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전체 184191 현재페이지 1 / 6140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84191 용인시 보정동 통장협의회, ‘깨끗한 동네 만들기’대청소 실시 김정화 2020.10.28
184190 안성시 서운면 새마을부녀회, 희망·행복 1% 나눔 반찬 봉사 김정화 2020.10.28
184189 경기도 문화의 날 ‘안성 독립운동 역사마을 르네상스 프로젝트’ 김정화 2020.10.28
184188 안성시, 경기 FIRST 공모사업 우수상 수상! 60억 원 확보 김정화 2020.10.28
184187 순천소방서, 응급처치 집중 홍보 기간 소방안전교육 강준호 2020.10.28
184186 순천소방서 공동주택 화재리더 양성 교육 실시 강준호 2020.10.28
184185 경남도, ‘경남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 첫 삽 김정화 2020.10.28
184184 경상남도, 29일부터 ‘여권 재발급’ 온라인 신청된다 김정화 2020.10.28
184183 경상남도, 성매매 근절 위한 온라인 토론회 개최 김정화 2020.10.28
184182 경남도, 전국 최초 수산물 육상양식시설 배출수 수질기준 조례 제정 입법 예고 김정화 2020.10.28
184181 경남 우수 농식품, 중국 입맛 공략한다 김정화 2020.10.28
184180 경상남도, 도정기록 쉽게 관리한다 김정화 2020.10.28
184179 성남시, 체납자 압류물품 온라인 공매결과 김정화 2020.10.28
184178 성남시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 통합지원센터 개소 김정화 2020.10.28
184177 화성시, ‘식생활교육 농촌생태활동가’수료식 개최 김정화 2020.10.28
184176 백제 금동관이 경기도 화성시에서 발견된 까닭은? 김정화 2020.10.28
184175 국방부, 화성시와 평택시 일대 오산군비행장 소음피해지역 소음측정 김정화 2020.10.28
184174 화성시, ‘화성습지 홍보 공모전’개최 김정화 2020.10.28
184173 구리시새마을회, ‘생명 살림 교육’ 친환경 생활 실천 유도 김정화 2020.10.28
184172 구리시 수택3동 바르게살기위원회 ‘테마별 생활 방역’ 실시 김정화 2020.10.28
184171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 28일 '제35회 경기여성대회 기념식' 참석 김정화 2020.10.28
184170 용인시 죽전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저소득 노인, 한부모 가정에 로컬푸드세트 전달 김정화 2020.10.28
184169 ㈜엔티바이오, 포천시에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마스크 기탁 김정화 2020.10.28
184168 포천시청소년교육문화센터, 비대면 토요프로그램 ‘조향사 직업체험’참가자 모집 김정화 2020.10.28
184167 청년이 행복한 포천, 청년기본소득 4분기 신청․접수 시작 김정화 2020.10.28
184166 포천시, 전 시민(등록 외국인포함) 대상 생활안전보험 시행 김정화 2020.10.28
184165 남양주시, 핼러윈데이와 가을 나들이철에도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방역 활동 지속 김정화 2020.10.28
184164 용인시 모현읍, 알면 편리한「생활 속 민원 안내서」배부 김정화 2020.10.28
184163 용인시, 도시계획위원회 재구성하여 본격 활동 개시 김정화 2020.10.28
184162 용인시, S-OIL과 장애 없는 셀프주유소 ‘스타오일 캠페인’ 협약 김정화 2020.10.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614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