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오피니언 > 기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택촌놈의 종목분석] LG전자(066570)
 
화성신문 기사입력 :  2021/04/09 [19:1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오영 (주)평택촌놈 대표     ©화성신문

시장이 다시 한번 힘을 내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한동안 약한 흐름을 보이는듯 했었지만 결국, 다시 힘을 내고 있다. 혹시, 계속 하락하는 것은 아닌지 걱정했던 분들도 안도할 수 있는 흐름이 아닌가 생각한다. 물론, 시장의 흐름에 대해 크게 걱정할 필요는 없다고 지속적으로 언급했었기 때문에 참고하셨던 분들은 흔들리지 않았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투자자들도 지금의 위치가 결코, 낮지 않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불안감은 있을 수 있다.

 

어쨌든 시장이 다시 힘을 내는 모습이지만 엄청난 강세를 보이기는 어렵다고 보이기 때문에 당분간 고점에서의 혼조세 정도로 보는 것이 맞을 것이다. 오늘은 최근 시장에서 이슈로 인해 움직인 종목 중의 하나를 골라 살펴보고자 한다. 그래서 고른 종목은 LG전자다. 최근 스마트폰 사업부 철수 계획을 발표하면서 좋은 흐름을 보이는 종목이다. 사업을 접는다는 것이 호재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다시 한번 보여주는 사례가 아닌가 생각한다. 그럴 수밖에 없는 것이 그동안 손실만 기록했던 사업을 접는 것이기 때문에 그런 분위기가 나오는 중이다.

 

LG전자는 1958년 금성사로 출발했다. 초창기 사업은 가전 분야였고 국내 최초의 라디오, 냉장고, 흑백TV 등을 생산하면서 성장했다. 꾸준히 발전하는 모습을 보이면서 가전 분야에서 독보적인 행보를 보였었다. 하지만, 삼성이 가전 분야에 진출하면서 좋았던 사이도 멀어졌고 치열한 경쟁을 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런 흐름은 지금도 이어지고 있는데, 글로벌 가전 1위 자리를 놓고 치열하게 경쟁하는 모습이다. 다만, 반도체 사업을 접게 되면서 아쉬운 상황에 놓이기도 했었다. 

 

어쨌든 가전 분야에서의 선전으로 꾸준한 흐름을 보이고 있는데 당분간 이런 흐름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주가의 흐름은 독특한 모습을 보이고는 하는데, 지수의 흐름을 무시할 수는 없지만 업종의 흐름과 동떨어져서 움직일 때가 있다. 따라서 전기, 전자 업종의 종목들이 움직일 때 별다른 흐름이 없다면 관심있게 지켜보다 접근해볼 만하다. 어쨌든 지수의 흐름과 연관된 움직임은 어쩔 수 없기 때문에 지수를 참고하면서 대응하면 될 것이다. 또한, 단기적인 이슈는 적당히 반영됐다고 보면 될 것이다.

 

www.502.co.kr 한글주소 : 평택촌놈, 502in@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