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경기도청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지역화폐 소비지원금 수혜자 92% ‘만족’
소비지원금 종료 후 ‘사용 의향 있다’ 87%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21/07/26 [09: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소비지원금 2탄 정책사업 만족도.

 

 

경기도가 코로나19 경제방역대책으로 추진한 경기지역화폐 소비지원금 2을 받은 10명 중 9명이 사업에 만족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경기도는 지난 78~12일 경기지역화폐 소비지원금 2탄 수혜자1,571명을 대상으로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92%전반적으로 만족한다고 답했다고 22일 밝혔다. 만족 응답 중 매우 만족한다49%에 달했다. ‘보통이다6%, ‘불만족2%였다.

 

앞서 도는 경기지역화폐로 20만 원 이상을 사용하거나 생애 최초로 지역화폐 20만 원 이상을 충전한 인원에게 1인당 기존 인센티브 2만 원을 포함해 최대 7만 원을 지급하는 경기지역화폐 소비지원금을 지난해 11월에 이어 올해 6월 다시 추진했다. 소비지원금 2탄은 도민의 높은 호응 속에 지난 61일 이후 20일 만에 예산 620억 원을 모두 소진하며, 조기 마감됐다.

 

만족 이유를 알기 위해 세부 항목별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소비지원금 신청·지급 절차 간편성(90%) 경기지역화폐 앱 등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충전·사용 편리성(88%) 소비지원금 이용 편리성(87%) 등 수혜자의 편의성 측면 만족도가 높게 나타났다.

 

특히 수혜자들은 경기지역화폐 소비지원금 2탄이 나와 내 가정(89%) 지역경제 활성화(91%) 도민 삶의 질 향상(82%)도움이 된다는데 동의했다. 이에 따라 소비지원금 사업 재참여 의향(95%)과 주위 추천 의향(95%)도 압도적으로 높게 확인됐다. 수혜자 87%는 소비지원금 사용 종료 이후에도 경기지역화폐를 계속 사용할 의향이 있다고 응답했다.

 

류광열 경기도 경제실장은 조사를 통해 경기도 소비지원금 2탄 수혜 도민들의 긍정적 반응을 확인할 수 있었다특히 이번 소비지원금 지원 대상의 40%가 생애 최초 충전자라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지역화폐 사용층이 두터워져 소비순환이 확대되는 계기가 된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조사는 경기지역화폐 플랫폼에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리서치의 조사 링크를 제공해 지난 78일부터 12일까지 경기지역화폐 소비지원금 2탄 수혜자 약 123만명 중 1만명을 무작위로 추출해 진행했다. 이 중 1,571명의 응답자가 조사에 참여했고,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2.47%p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