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소상공인이라면 긴급 생활안정자금 신청하세요”
화성시, 12일부터 최대 100만원 지원키로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21/04/16 [17:2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화성시가 코로나19 확산예방을 위해 방역에 동참한 집합금지 업종 4,148개소, 영업제한 업종 14,795 18,942개소의 소상공인에게 긴급 생활안정자금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319일 이전에 개업한 소상공인으로, 행정명령 미이행으로 적발됐거나 신청일 기준 휴·폐업한 기업은 제외된다.

 

지원은 전액 현금으로 진행되며, 실내체육시설, 학원, 노래연습장, 유흥주점, 콜라텍, 단란주점 등 집합금지 업종 100만 원, 식당, 카페, 미용실, 숙박업, 독서실 등 영업제한 업종 50만 원이다.

 

지원금 신청은 412일부터 531일까지 시청 홈페이지(https://www.hscity.go.kr)에서 가능하다. 원활한 접수를 위해 425일까지는 사업자등록번호 끝자리별 요일제로 접수한다.

 

온라인 접수가 어려울 경우 510일부터 31일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또한 시는 신속한 지원을 위해 이번 생활안정자금의 대상이면서 기존에 버팀목자금을 지원받은 업체에게는 신청일 익일부터 신속지급 될 수 있게 진행할 예정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방역에 적극 동참해주신 소상공인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하루빨리 코로나19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소상공인 긴급생활안정자금 신청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화성시 콜센터(1577-4200) 또는 화성시 소상공인과 긴급지원TF(031-5189-7320,7322)으로 문의하면 된다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