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 정치·자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어려운 이웃에 대한 의료지원 확대키로
화성시-동탄제일병원, ‘굿닥터프로젝트’ 협약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21/04/16 [17:2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서철모 화성시장(우측)과 김옥숙 상운의료재단 이사장이 굿닥터 프로젝트 의료지원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 화성신문

 

 

화성시 내 어려운 이웃에 대한 의료지원이 확대된다.

 

화성시와 동탄제일병원은 14일 동탄출장소 집무실에서 굿닥터 프로젝트의료지원 협약식을 개최했다.

 

서철모 화성시장, 김옥숙 상운의료재단 이사장, 이필관 행정부원장 등이 참석한 이날 협약식에서 양 기관은 관내 저소득층에 확대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해 의료 소외계층의 자활의지를 돕는다는데 의견을 함께 했다.

 

이에 따라 화성시와 동탄제일병원은 국민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긴급지원 대상자 등 화성시가 추천하는 대상자 500명에 대해 분만비 급여항목 중 본인부담금을 무료로 해주고, 부인과 수술 또는 시술 시 본인부담금과 1인 병실료를 50% 할인해 주기로 했다.

 

건강보험적용 제외 외국인의 경우 분만비 50만 원 할인과 부인과 수술 또는 시술 시 40만 원 할인이 적용된다.

 

이외에도 저소득 의료 소외계층의 건강 상태 확인을 위해 화성시장이 추천하는 월 40명에게는 건강검진 20만 원 할인이 추가로 제공된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저소득 세대의 의료비 부담을 덜어드릴 수 있게 됐다다화성시는 앞으로도 다양한 의료서비스 확장을 통해 시민들의 의료 사각지대가 생기지 않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