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교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용중, 학생 오케스트라 거점학교 지정
 
신홍식 기자 기사입력 :  2022/07/04 [15:3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안용중 학생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바이올린 전문 연주자와 함께 정기연주회를 위한 첫 연습을 시작하고 있다.  © 화성신문

 

 안용중학교(교장 김영후)4‘2022년 화성시 학생 오케스트라지정 후 정기연주회를 위한 첫 합주를  20일 시작했다.

 

 안용중은 화성시로부터 학생 오케스트라에 대한 1억 원의 예산을 지원받아, 바이올린·비올라· 첼로·플롯·클라리넷·색소폰·트럼펫·트럼본·호른·튜바·타악기 등 파트별 전문 연주자 10명과 강사 교사, 60명의 학생단원을 선발했다.

 

 그동안 열악한 환경, 부족한 예산,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기존의 관악부원들이 졸업 후 새로운 부원 입부가 없어 학교 내 예술활동에 제한을 받고 있었다.

 

 그러나 이번 화성시 학생 오케스트라 거점학교 지정으로 기존에 구비했던 관악기·타악기 재점검·현악기를 구비하며, 학교 내 예술 활동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다.

 

 안용중 학생 오케스트라에 단원으로 선발된 학생은 처음에 기대했던 것보다 훨씬 큰 프로젝트라서 놀랐고 다양한 악기들에 또 한번 놀랐어요라며 앞으로는 이렇게 좋은 선생님과 악기를 가지고 안용중 하면 오케스트라를 떠올릴 만큼 성장하는 게 목표입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김정길 안용중학교 음악교사는 지금은 조심스럽게 다루는 악기들이 앞으로는 능숙하게 배워 아름다운 소리가 울려퍼지길 기대한다면서 학생들이 학교에서 교과서가 아닌 음악을 통해 배울 수 없는 무엇인가를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안용중 학생 오케스트라 단원들은 12월 정기연주회를 위한 맹연습에 들어갔다.

 

신홍식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