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뉴스 > 정치·자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4년 화성시 예산은 3조 1850억원
지방세 세입 2657억원 줄어, 불요불급 예산 축소
정명근 시장, 화성시의회 제226회 정례회 시정연설 통해 밝혀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23/11/15 [15:4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정명근 화성시장이 화성시의회 제226회 정례회’ 시정연설 통해 예산 등 내년도 계획을 밝히고 있다.



2024
년 화성시 예산이 2023년 본예산보다 618억 원 증가한 31850억으로 책정돼 화성시의회에 제출됐다. 지방세 세입 규모는 2023년 대비 2657억원이 감소한 12740억원으로 예상됐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15화성시의회 제226회 제2차 정례회시정연설을 통해 이같은 2024년 화성시 예산편성 방향에 대해 밝혔다.

 

정 시장은 인구 100만 시대를 맞이해 화성시를 특례시다운 특례시로 만들고 시민의 삶의 질을 높여 나가겠다라며 저성장시대의 경제 위기를 극복하고 누구나 살고 싶은 최고의 도시, 화성시로 나아가겠다라고 말했다.

 

2024년 시정 방향으로는 시민 중심 균형발전 지속가능 경제성장 지역특화 문화관광 따뜻한 희망복지 4개 키워드를 제시했다. 이를 위해 100만 특례시 준비, 지역특성에 맞는 발전략 수립, 첨단교통혁신과 광역교통망 조성, 20조 투자유치, 테크노폴 시범지구 사업착수, 보타닉가든 화성 추진, 전국체전 최종 유치, 금융복지상담지원센터 운영 등의 사업을 추지할 것임을 밝혔다.

 

정명근 시장은 특히 내년도 예산에 대해 설명하며 경기침체의 여파로 화성시 세수가 녹록지 않은 상황에서 불요불급한 예산을 과감히 축소해 사회복지 예산을 증액했다라면서 어려운 재정여건에도 시민을 가장 우선해 예산을 편성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2024년도 예산이 한푼도 헛되이 쓰지 않도록 하겠다라며 시의회의 동반자로서 시의원들의 의정활동에 적극 협력하고 모든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밝혔다.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