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뉴스 > 교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성반월초 어린이 작품 프랑스 갤러리에 전시되어
 
신홍식 기자 기사입력 :  2023/06/01 [10:3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화성반월초 어린이들의 작품이 프랑스 갤러리에 전시되고 있다.

 

화성반월초등학교(교장 김종기) 학생들이 만든 한글 자음과 모음을 활용한 그림 29점이 프랑스 푸흐 쿤구르(Pour Kungur)에 전시돼 지역에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푸흐 쿤구르는 2012년도 설립된 프랑스 단체로, 전 세계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그림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각국의 문화를 공유한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513~611일까지 1달 동안 진행되는 전시회로, 대한민국을 포함한 총11개 국가(대한민국, 아프가니스탄, 아르메이나, 중국, 인도, 그리스, 일본, 웨일즈, 시리아, 러시아, 프랑스)에서 400여명의 학생들이 참가했으며, 나라별 작품을 전시하고 있다.

 

푸흐 쿤구르 전시 기획을 담당하는 엘렌 텍시는 전시회에 온 많은 사람들과 기자들이 화성반월초 어린이들의 한글 작품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신홍식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