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오피니언 > 기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택촌놈의 종목분석]경동나비엔(009450)
 
화성신문 기사입력 :  2021/11/29 [09: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오영 (주)평택촌놈 대표     ©화성신문

지지부진한 지수 흐름이 이어지며 투자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 메타버스와 NFT 등 일부 테마주 위주로 수급이 쏠리는 특이점이 보이는 상황이다. 

 

글로벌 증시는 코로나 재확산 우려로 언택트 관련 주식들이 다시 강한 흐름이 나왔다. 애플의 애플카 발표 이슈, 삼성전자의 20조 투자 미국 파운드리 계획 발표 기대감 등이 이번 주 우리나라 시장에 영향을 줄 이슈로 생각한다. 

 

종목으로 들어가 보면 반도체 대형주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에 수급이 조금씩 유입되는 점은 긍정적인 흐름이다. 일단, 시장이 상승하려면 삼성전자가 굳건하게 자리를 잡아야 하기 때문에 그렇다. 

 

오늘은 시기적으로 겨울철 날씨와 관련한 종목을 살펴보려고 한다. 일반적으로 11월 초반부터 수학능력시험 전 까지 기온이 내려가면서 수능 한파가 오곤 했는데 올해는 조금 늦춰지고 있다. 

 

그래서 관련 테마도 조금 늦게 움직임이 나올 가능성이 있다. 생각해 보면 한파, 난방, 패딩, 음식 관련 종목을 겨울 관련 테마로 분류 가능하다. 한파와 난방 관련해서 오늘 살펴볼 대표 기업은 경동나비엔 종목이다. 

 

경동나비엔은 콘덴싱 보일러로 알려진 업체로 1973년 설립되어 가스 보일러, 기름 보일러 등 국내 보일러 제조를 주력 사업으로 진행하고 있다. 정부의 친환경 보일러 의무화 정책 등으로 콘덴싱 보일러의 판매량 증가, 러시아와 북미 등 북반구에서도 보일러를 건물에 도입하는 시도 등이 이어지며 수출도 증가했다. 올 하반기까지만 해도 예상보다 양호한 매출과 영업 이익 기대감에 주가도 좋은 흐름이 나왔으나 지난 11월 9일 나온 3분기 잠정 실적이 기대치 대비 하락하며 주가가 단기 큰 조정을 받은 상황이다. 

 

경동나비엔에 대해서는 생활 필수 제품의 관점에서 접근하길 권한다. 즉, 수요가 폭발적으로 늘지는 않겠지만 꾸준한 수요가 있을 것으로 기대되는 종목이고 자가 주택의 리모델링 증가 추세와 함께 보일러 교체 수요도 증가할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내년 대선 이후에 각종 주택 정책이 발표되면서 신규 주택 착공 수주에 대한 기대감도 작용할 수 있기 때문에 조정 시 모아가는 관점에서 접근해 보자.

 

www.502.co.kr 한글주소 : 평택촌놈, 502in@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