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오피니언 > 기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택촌놈의 종목분석]삼성생명(032830)
 
화성신문 기사입력 :  2021/11/29 [09: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오영 (주)평택촌놈 대표     ©화성신문

한국 시장을 보면 참 답답하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 시원하게 상승하는 것도 아니고 크게 조정을 받는 것도 아니기 때문이다. 애매한 흐름을 유지하면서 투자자들의 움직임을 제한하는 모습이라고 할 수 있다. 뭔가 큰 움직임이 나온다면 대응하기가 쉽겠지만 지금 같은 흐름이 지속된다면 투자자들을 어렵게 할 수 있다. 특히, 최근에 합류한 초보 투자자들의 경우 대응하기가 쉽지 않을 것으로 생각한다.

 

어쨌든 시장의 움직임이 어렵기는 하지만 흐름이 약한것도 아니기 때문에  정면 대응은 가능하다. 최근 투자자들을 보면 장기적으로 꾸준히 매수할 만 한 종목을 찾는 경우가 많아 보인다. 

 

그런 관점에서 장기적으로 관심을 가질 만한 종목을 골라 살펴볼까 한다. 그래서 고른 종목은 삼성생명이다. 삼성생명의 시작은 1957년 동방생명이 설립되면서다.

 

1963년에 삼성그룹이 동방생명을 인수했고, 이후 본격적인 성장을 하면서 지금의 모습에 이르렀다. 현재의 상호는 1989년부터 사용하기 시작했는데, 아무래도 삼성그룹이라는 여러 가지 혜택을 받으며 꾸준히 안정적으로 성장했다. 그리고 생명보험 업계의 독보적인 1위 기업으로 성장했다. 그리고 이런 흐름은 향후에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건희 회장 생전에 유일하게 최대주주로 있었던 기업이라는 상징성도 있었다.

 

또한 삼성전자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으면서 지분 가치가 부각되었던 것도 사실이다. 안정적인 실적에 지분 가치 등으로 인해 삼성생명의 가치는 더 커 보인다. 물론, 최근에 보험업법 개정을 통해 삼성전자 지분 매각을 해야 하는 상황이 다가오지만 기업의 고유한 흐름에는 큰 영향이 없을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향후에도 꾸준한 성장은 가능할 것으로 생각한다. 주가는 상장 당시 기대했었던 정도의 흐름은 아니지만 장기적으로 기대해 볼 만한 기업이라는 생각이다. 

 

10년 이상 보유할 수 있는 몇 안 되는 기업 중의 하나가 아닐까 생각한다. 따라서 어떤 식으로든 크게 조정을 받는 상황이 다시 온다면 장기 투자자들은 관심을 가져도 된다는 생각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