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성시립도서관, 전 운영시설 시민에 개방
4일부터, 수용인원은 정원 30% 한정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20/08/04 [11:0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화성시 시립도서관이 코로나19 확산예방을 위해 열람실과 도서 대출·반납 등 제한적인 서비스를 제공해온데 이어 4일부터는 열람실, 자료실, 전자정보자료실, 장난감도서관을 모두 오픈하기로 했다. 다만, 수용인원은 정원의 30% 범위 이내로 한정된다.

 

운영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였으나 오후 6시로 1시간 연장됐으며, 오후 1시부터 2시까지는 방역활동으로 이용이 불가하다. 도서관별로 매주 월요일 또는 금요일을 휴관일로 정해 전체 방역을 실시할 예정이다.

 

김경은 화성시 평생학습과장은 화성시립도서관 홈페이지나 교보문고 전자도서관, 리브로피아 등에서 약 47,000여 종의 전자책 서비스도 제공 중이라며 대면 접촉을 줄일 수 있는 전자책 서비스에 많은 관심과 이용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시립도서관은 국가위기단계가 현재 심각에서 경계 또는 주의단계로 하향될 경우 휴게실 등 부대시설 개방과 문화프로그램을 재개할 방침이다.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