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도농기원, 버섯차 제조기술 기술이전
 
서민규 기자 기사입력 :  2020/02/27 [16:3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기도농업기술원, 다미소, 솔룸바이오텍 임직원들이 기술이전 후 함께 기념촬영하고 있다     © 화성신문

경기도농업기술원(원장 김석철)이 버섯의 항산화활성과 풍미를 증진시키는 버섯차 제조기술을 지난 27다미소(대표 문휘)와 솔룸바이오텍(대표 박순애)에 이전했다.

 

버섯은 베타글루칸을 함유하고 있어 면역증강 효과가 있으며 그 종류에 따라 항염증활성, 항당뇨활성 등 다양한 기능성을 갖는 건강식품이다. 버섯의 이용성을 확대하기 위해 경기도농업기술원은 버섯차 가공연구를 시작해 항산화물질과 향미성분의 용출이 잘되도록 하는 가공기술을 개발, 특허출원을 완료했다. 개발된 기술은 전처리과정을 거쳐 버섯차를 제조하는 기술로 단순 건조하여 제조하는 기존 방법과 비교했을 때 용출되는 항산화물질이 약 1.5~4, 아미노산 등의 영양성분이 약 2배 이상 증가하는 특징이 있다.

 

정구현 경기도농업기술원 버섯연구소장은 우리원에서 개발한 버섯차 제조기술의 산업화로 버섯차가 일상화되기를 기대한다라며 버섯 소비가 촉진되고 국내 버섯 산업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민규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성신문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목록
광고
광고